얼굴이 먹물을 묻힌 채 우는 신우와 그 모습을 바라보는 은창.

Anonymous

얼굴이 먹물을 묻힌 채 우는 신우와 그 모습을 바라보는 은창.